2011-07-29

네이버, 다음의 내 계정은 안전한가_ 타인접속 확인하기


네이트 해킹사고로 동일 아이디 사용하는 타 계정 안전여부 고심


네이트와 싸이월드의 3만5천명 회원정보가 유출된 해킹에 대해, 동일 아이디를 타 포털에서 사용하는 이들이 근심에 빠졌다.
모든 포털에서 회원탈퇴를 할 수 도 없고, 이메일 서비스를 대부분 포털을 통해 이용하는 일반인들은 내 정보가 안전한지 고민이 되고 있는 것이다.
네이트의 정보 유출 확인 코너에서 확인해 보니, 회원들 대부분이 정보유출이 이루어진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네이트 정보 유출 확인 페이지:
http://www.nate.com/nateInfo/noticeInfo.aspx

이에,
우리 대부분이 사용하고 있는 네이버와 다음에서의 내 정보가 안전한지 걱정이 되고 있다.
일단,
네이버와 다음에서 내 로그인 접속 정보를 통해 안전여부 확인하는 방법이 있다.
IP 주소를 확인하여, 중국에서 접속한 IP인지 확인하는 것이다.



네이버의 계정으로 접속된 IP가 있는지 확인해 보았다.
아래 그림에서 보는 바와 같이 네이버 로그인 후 개인정보 페이지에서 접속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접속 IP중에서 내 IP가 아닌것처럼 보이는 것을 한국인터넷진흥원(http://whois.kisa.or.kr/kor/) 후이즈 페이지에서 검색했다.
2번째 아래 보이는 그림에서와 같이 "중국"발 IP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행해 네이버 접속정보에서는 접속에 실패한 것으로 나타나 안심을 하며, 로그인한 김에 비밀번호를 좀 더 강력하게 바꿨다.


네이버 개인정보 관리 페이지에서 접속IP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의심 IP를 조회한 결과, 중국발 IP인 것으로 나타났다. 보안을 좀더 강화해야 겠다. 다행히 접속에 실패한 IP란다.

2011-07-28

싸이월드, 네이트 해킹사고 발생.. SK컴즈 회원들에 소극적 대처


3천5백만 회원 정보 유출, 비밀번호 주민번호까지...


SK커뮤니케이션즈가 운영중인 싸이월드와 네이트의 3500만 회원에 대한 개인정보 유출 해킹사고가 발생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6일(화) SK컴즈의 네이트와 싸이월드 회원들에 대한 개인정보가 해킹으로 인해 유출되었다고 발표했다.

방통위에 따르면, "중국에서의 IP를 통해 SK컴즈 시스템에 불법 접근하여 3500만명의 고객정보에서 이름, ID, e메일, 전화번호, 암호화된 주민등록번호와 비밀번호가 유출되었다."고 밝혔다.

SK컴즈는 이 사실을 오늘 방통위에 알리고, 경찰청에 수사의뢰하였다. 또한 추가적인 공격을 방지할 수 있도록 시스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중국발 IP를 이용한 접근을 차단하는 한편 회원들에 대한 비밀번호 변경을 유도하고 있다.



네이트 웹사이트는 대규모 해킹사고에도 불구하고 팝업창을 통한 해킹 공지만을 내보내고 있다. 그러나 팝업창외에는 공지사항을 확인할 수 있는 안내가 없어 회원들의 불만을 사고 있다.


이러한 대규모 회원정보 해킹사고에도 불구하고, 네이트컴즈는 네이트 및 싸이월드 미니홈피 게시판 어디에도 해킹사고 안내 및 대책 방안을 공지하지 않고 있다.
팝업창을 통한 공지만 있고, 팝업창 공지확인도 네이트나 싸이월드의 공지사항 페이지가 아닌 별도의 공지페이지로 연결하고 있다.

이와함께 이번 대규모 해킹 사고에 대해서 네이트 웹사이트 뉴스란에서 해킹뉴스가 전혀 노출이 되지 않고 있다. 이에 뉴스 노출 조작에 대한 의문이 일고 있다.

중국 고속철 사고, 자동경보 시스템 미작동 원인

중국에서 지난 23일 발생해 39명의 목숨을 앗아간 중국 고속철 사고의 원인이 신호설비와 관제 시스템의 설계결함에서 비롯됐다는 중국 정부의 장점 분석이 나왔다.
중국 언론은 당초 사고시에 선행 열차가 벼락에 의해 멈춰선 상태에서 후속열차가 미처 상황인지를 못해 발생했다고 발표했었다.

신호 설비의 오작동으로 인해 빨간불이 들어와야할 때에 초록불이 들어와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으며, 비상 경보 시스템도 작동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스템 설계 결함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China high-speed train crash kills 35 A Chinese bullet train lost power after being struck by lightning and was hit from behind by another train, sending four carriages off a bridge, killing at least 35 people and injuring 191, state media reported. The official Xinhua News Agency said four cars on the second train plunged about 20 to 30 metres off the bridge. Emergency workers carry out rescue operations while a crowd gathers among the wreckage of two carriages after a bullet train derailed and fell off a bridge following a collision with a second train. (China Daily/Reuters)The first train was travelling from the Zhejiang provincial capital of Hangzhou when the accident occurred in Wenzhou city at about 8:30 p.m. local time, Xinhua said. Pictures on the Internet showed one badly damaged car lying on its side by the bridge and the second car leaning against the bridge after landing on its end. Xinhua quoted an unidentified witness as saying "rescuers have dragged many passengers out of the coach that fell on the ground." The trains involved are "D" trains, the first generation bullet train with an average speed of about 150 kilometres per hour and not as fast as the new Beijing-Shanghai line. Xinhua said the train hit by lightning was "D3115." It said the Ministry of Railways confirmed that it was hit from behind by train "D301." China has spent billions of dollars and plans more massive spending to link the country with a high-speed rail network. Recently, power outages and other malfunctions have plagued the showcase high-speed line between Beijing and Shanghai since it opened on June 30. Official plans call for China's bullet train network to expand to 13,000 kilometres of track this year and 16,000 kilometres by 2020. The huge spending connected with the rail expansion also has been blamed for corruption, and Railways Minister Liu Zhijun was dismissed this spring amid an investigation into unspecified corruption allegations. No details have been released about the allegations against him, but news reports say they include kickbacks, bribes, illegal contracts and sexual liaisons.

http://www.cbc.ca/news/world/story/2011/07/23/china-train-collision.html


이번 사고를 통해서 중국 고속철에서의 철도 신호체계 및 비상 관제시스템에 많은 의문들이 쏟아지고 있다.
이와함께 국내 고속철도 계속 국내 개발차량 및 교체 부품에서 계속 불량과 기계이상이 발생하고 있어, 국내 고속철의 안정성도 심히 걱정이된다.
더구나 국내 고속철에서의 신호체계 및 자동경보시스템, 비상경보 이중 삼중 안전시스템이 구축되어 있는지, 확인이 필요한 시점이다.
  

2011-07-06

산업용 조명, 디자인을 입다

LED조명 에코아이, 국제 공공디자인 대상 수상


LED조명 에코아이, 국제 공공디자인 대상 수상


포스코LED (대표이사 허남석)는 국내 최초로 개발한 스마트 팬(Fan)을 이용한 산업용 LED 조명 에코아이(ECO-I)로 세계 유일의 국제 공공디자인 어워드인 ‘국제 공공디자인 대상 2010/2011(International Public Design Award, IPDA)’에서 대상(Grand Prix)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친환경 산업용 LED 조명 에코아이는 고온, 고습, 분진 등이 많은 극한의 환경 조건에서도 고신뢰성을 자랑하는 제품으로 스마트 팬을 이용한 독자적인 방열 기술(스마트 쿨링)을 채택해 방열체의 크기를 획기적으로 줄이고 세계 최경량(3.8kg, 230W 동급 기준)을 실현했다. 특히 램프 상단의 덮개로부터 방열체에 이르는 유기적 라인의 공기 통로와 나선형의 방열체는 팬 작동시 공기 순환을 활발히 함으로써 방열 효과를 최대화하도록 설계됐다.


포스코LED, 산업용 조명도 잘 나가네


포스코LED는 스마트 팬을 이용해 주기적으로 분진을 제거하여 오작동을 방지하는 스마트 클리닝 기능을 적용했다. 이는 스마트 쿨링 기능과 함께 신뢰성을 극대화(기존 조명 대비 4배 이상 긴 수명, 50,000시간)함으로써 제품 교체 주기를 연장하여 유지보수비를 절감할 뿐만 아니라 작업 휴지 기간을 단축시켜 생산성을 향상시킨다. 에코아이는 고층고(10m 이상)와 열악한 환경의 공장을 비롯해 저층고(10m 이하)의 일반공장, 창고, 체육관 등 다양한 곳에 적용이 가능하다.


 


국제 공공디자인 대상은 공공디자인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고취시키고 대한민국을 디자인 강국으로 발돋움하도록 하기 위해 공공디자인지원재단(IPDF, International Public Design Foundation)이 주최하고 25개 국가 30개 기관 협의체가 주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 공공디자인 공모전이다. 이번 공모전에는 17개 부문에 일본, 중국, 독일, 미국, 호주 등 8개국의 다수의 작품이 출품됐다.


 


이인호 포스코LED DM 본부장은 “산업용 조명 에코아이는 뛰어난 심미적 디자인에 팬을 활용한 독자적인 고신뢰성 기술을 접목하여 디자인과 성능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제품이다. 포스코LED는 산업용 조명의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향후에도 혁신적인 디자인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국내외의 열악한 산업 현장을 쾌적하고 효율적인 작업 공간으로 탈바꿈시켜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에너지절약,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


7월 6일~7일 세계 에너지절약 컨퍼런스 개최


에너지효율 향상 방안과 에너지절약산업의 성공전략을 논의하는 ‘2011 세계 에너지절약 컨퍼런스(www.isenex.com)’가 6일부터 이틀간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22개 기업이 참여하고, 2,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2011 세계 에너지절약 컨퍼런스는 올 7월부터 발전연료 원가 연동제 시행과 건축허가 신청시에 에너지성능평가 결과를 의무적으로 제출해야 하는 건축물 에너지소비총량제의 시범도입에 발맞춰 국내 에너지절약에 대한 효율적인 방안과 획기적인 대안을 제시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는 지자체와 공공기관, 공기업, 기업체 및 각종 산업제조현장의 에너지관리자 등을 대상으로 일반 가정은 물론 공공건축물, 운송 및 군부대, 산업용 생산설비 등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분야에 걸쳐 고효율 에너지 장비도입과 에너지 저소비를 위한 설계와 시스템 구축방안을 소개해 눈길을 모았다.


7월 6일 코엑스에서는 세계 에너지절약컨퍼런스가 개최됐다. (July-6-2011)


이 날 행사에 참석한 김영환 민주당 의원(국회지식경제위원회 위원장)은 격려사에서 “최근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태만 보더라도 우리는 불완전한 원자력발전을 최소화해야 할 필요성이 있다”면서 “따라서 우리는 원자력에너지를 대체하고 있는 화석에너지의 무분별한 사용을 자재해야 한다. 또한, 에너지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범국민적인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에너지효율 관리와 에너지절약 기술 동향, 에너지절약 설계 및 구현 사례 등 총 3개의 트랙, 약 50여개의 주제로 이루어진 강연 프로그램이 이틀간 진행된다.




국토해양부의 녹색건축물 활성화 추진전략과 ABB코리아 최민규 수석부사장의 ‘에너지 고효율화는 지구온난화 대응과 기업경쟁력 제고를 위한 최선의 전략’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의 이재천 부장이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전력 품질 개선’과 필립스전자 백영호 이사가 ‘지능형 도로 조명 제어기의 도입과 적용’에 대해 발표했으며, ABB코리아의 임석강 부장이 ‘신개념 고효율 변압기 소개 및 도입을 위한 설계 방법’을, 삼성에버랜드 김동규 책임은 ‘최신 에너지진단 서비스의 기술개발 추세와 발전방향’에 대해 의견을 제시했다.

2011-07-05

스마트그리드 KS표준 부합화 공청회 8일 개최키로

IEC 61968-11 등 8종의 표준화 안건 공청회 개최


지식경제부 기술표준원은 스마트그리드 관련 국제표준화에 부합하는 국가표준화개발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된 IEC 61968-11 등 8종의 KS 부합화 표준에 대한 전문가 공청회를 8일 개최한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www.koema.or.kr)의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공청회에서는 IEC 국제 표준에 부합하는 전력IT 관련 KS 표준안의 마련을 위한 것이다. 공청회는 7월 8일(금) 18:00~18:30에 서울교육문화회관에서 개최된다. 

기술표준원은 "스마트그리드의 중심이 되는 IEC TC57(전력시스템관리 및 관련 정보교환) 분야의 국가 표준화에 대한 필요성으로 국가 표준개발사업을 추진하게 되었으며, 그 결과에 대한 전문가 및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수럼하고자" 공청회를 열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는 이날 15시부터는 '전력IT 표준화포럼' 총회 및 포럼 창립 5주년 기념 세미나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럼 세미나에서는 기술표준원 안종일 과장의 '비지니스 창출을 위한 스마트그리드 표준화 전략' 및 명지대학교 장혁수 교수의 'IEC 61850 표준화 현황'을 발표할 예정이다.

전력IT 표준화포럼 및 공청회 관련 참가 문의: 한국전기산업진흥회 02-581-8601

출처. 아이씨엔 www.icnweb.co.kr

2011-07-04

슈나이더 일렉트릭 본사 빌딩, 에너지 경영시스템 ISO50001 인증

Schneider Electric’s head office is the first building in the world to earn the new ISO 50001 certification


Schneider Electrics head office is the first building in the world to earn the new ISO 50001 certification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지사장 에릭 리제, www.schneider-electric.co.kr)은 자사의 본사 빌딩이 세계 최초로 에너지경영시스템(EMS) 분야 국제표준인 ISO50001 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올해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이 제정되고 내년부터 에너지목표관리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등 최근 에너지 진단 및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에너지 관리 시스템에 대한 관심이 급속도로 높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발표된 ISO50001은 에너지경영시스템에 요구되는 개발, 설치, 보수 및 개선을 위한 다양한 요구사항들을 규정해 놓았다.  ISO50001은 특히 비즈니스 및 산업용 건물의 에너지 효율을 개선하여 에너지 사용을 최적화하고 운영 비용을 줄이기 위한 요구사항들을 다수 포함하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ISO50001을 충족시키는 다양한 에너지 관리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에릭 리제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사장은 “세계 최초로 ISO50001 인증을 받았다는 것은 에너지 관리에 있어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헌과 전문성을 인정받았다는 것을 뜻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빌딩 에너지를 관리하는데 있어서 그 어느 때보다도 높은 기준을 목표로 삼아왔다. 우리의 고객들은 이번 ISO50001인증을 통해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최고의 에너지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얼마나 철저하게 준비해 왔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융합기술 사업에 1조 8천억 투자로 시너지 창출한다

국가과학기술위원회(위원장 김도연, 이하 국과위)는 5일 국과위 대회의실에서 제6회 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교육과학기술부의 국가융합기술 발전 기본계획 2011년도 시행계획을 심의/확정했다고 밝혔다.



운영위에서 심의·확정된 '국가융합기술 발전 기본계획(’09~’13)' 2011년도 시행계획에 따르면, 정부는 올해 융합기술 분야에 2010년도 대비 15.3% 증가한 총 1조 8,180억 원을 투자키로 결정했다.


지난해 수립한 NBIC(Nano(나노), Bio(생명), Info(정보), Cogno(인지)) 분야의 융합 국가융합기술지도(‘10.9, 국과위)와 올해 초 제정된 산업융합촉진법(’11.4, 국회)을 통해 법적·제도적 기반이 마련됨에 따라, 우선 미래주도형 기초/원천융합기술 조기 확보를 위한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아이디어 발굴에 주로 투자하게 된다. 또한 창조적 융합기술 전문인력 양성과 아울러 로봇/ 콘텐츠/ 농생명공학기술 등 신산업 창출을 위한 전략분야 선도산업에도 투자할 계획이다.


그리고 과학기술과 인문사회/문화 등 학제 간 연구를 비롯해 국내외 융합연구 프로그램 참여를 활성화하고, (가)융합정책연구센터 및 산업융합지원센터를 지정하여 운영하는 등 범부처 연계/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관련 분야 정책지원과 산업발전 촉진을 위한 지원도 강화할 예정이다.


김차동 운영위원장(국과위 제1상임위원)은 이날 확정된 안건과 관련해 “삶의 질과 미래환경을 향상시키기 위한 융합 신기술 확보를 비롯해 미래 산업수요에 적합한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과 개방형 융합 공동연구를 차질 없이 수행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엘리베이터, 한상호 대표이사 선임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로 추가 선임된 한상호 부사장



현정은 - 한상호 각자 대표이사 체제 가동, 엘리베이터 전문성 강화 나설 듯


현대엘리베이터가 한상호 전 LG오티스 전무를 대표이사로 추가 선임했다. 이로써 현대엘리베이터는 현정은 회장 단독 대표이사체제에서 현정은, 한상호 각자 대표이사체제로 변경됐다.
 
현대엘리베이터는 5일 이천 본사에서 열린 2011년 임시 주주총회에서 한상호 씨를 신임 등기이사(사내이사)로 선임하고, 이어 열린 이사회에서 대표이사(부사장)로 선출했다.


신임 한상호 대표이사는 춘천제일고와 연세대 중국어문학과를 졸업하고 1984년 LG상사에 입사해 LG산전, 오티스 엘리베이터 국내 사업부 전무를 역임한 엘리베이터 분야의 전문가다.

한상호 신임 대표이사는 “글로벌 시장에서도 일류로 인정받는 한국의 대표적인 토종기업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윤리, 안전, 품질, 인재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출처. 아이씨엔 www.icnweb.co.kr

아이씨엔 뉴스

World News of ICNweb

icnwebTV

Loading...

최고 인기 포스트